죽여주는 여자 (The Bacchus Lady, 2016) > 퀴어영화

본문 바로가기
사이트 내 전체검색

죽여주는 여자 (The Bacchus Lady, 2016)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오픈퀴어 댓글 0건 조회 20회 작성일 18-05-15 22:43

본문

죽여주는 여자 (The Bacchus Lady, 2016)

“나랑 연애하고 갈래요? 잘 해 드릴게”

종로 일대에서 노인들을 상대하며 근근이 살아가는 65세의 ‘박카스 할머니’ 소영. 노인들 사이에서는 ‘죽여주게 잘 하는’ 여자로 입 소문을 얻으며 박카스들 중에서 가장 인기가 높다. 트랜스젠더인 집주인 티나, 장애를 가진 가난한 성인 피규어 작가 도훈, 성병 치료 차 들른 병원에서 만나 무작정 데려온 코피노 소년 민호 등 이웃들과 함께 힘들지만 평화로운 나날을 보내던 중, 한 때 자신의 단골 고객이자, 뇌졸중으로 쓰러진 송노인으로부터 자신을 죽여달라는 간절한 부탁을 받고 죄책감과 연민 사이에서 갈등하다 그를 진짜 '죽여주게' 된다. 그 일을 계기로 사는 게 힘들어 죽고 싶은 고객들의 부탁이 이어지고, 소영은 더 깊은 혼란 속에 빠지게 된다.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회원로그인

접속자집계

오늘
75
어제
286
최대
934
전체
8,409

그누보드5
OPENQUEER X KOREAQUEER
COPYRIGHT © OPENQUEER. ALL RIGHTS RESERVED.